국민일보

전체메뉴보기 검색

​뉴욕한국문화원, 무료 온라인 창작 무용극 ‘놋NOT' 상영

입력 2020-09-22 19:36:19
뉴욕한국문화원은 25일 오후 8시 문화원 공식 유투브 채널을 통해 한국창작 무용극을 무료 상영한다. 


뉴욕한국문화원(원장:조윤증)이 25일(금) 오후 8시 문화원 공식 유투브채널을 통해 한국 창작 무용극 ‘놋(N·O·T)’온라인 공연을 상영한다고 밝혔다.  

‘놋(N·O·T)’은 ‘거기 아무도 없어요(No One There)?’의 약자로, 10세 소녀의 기억 속에 갇힌 여든 살 할머니가 한국전쟁 당시 헤어진 부모를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 무용극으로, (재)세종문화회관 소속 서울시무용단을 대표하는 작품이다.

조윤증 뉴욕문화원장은 “서로간의 대면소통이 어려워진 현 시대에 꼭 필요한, 우리 모두에게 가슴 뭉클한 공존의 중요성을 전달해 주는 우수한 작품”이라고 소개했다.

안무와 예술감독은 정혜진 서울시무용단장이 맡았으며, 연출은 오경택 씨가 맡았다.

‘놋(N·O·T)’공연은 뉴욕한국문화원 공식 유투브(youtube.com/KCSNY)에서 무료관람할 수 있으며, 본 공연은 지정된 일시에 라이브 채팅과 함께 스트리밍으로 1회에 한해 제공된다. 문의는 212-759-9550.

윤영호 기자 yyh6057@kukminusa.com
입력